Pray

고난과 재난의 이유를 죄로만 보는 오류(욥기 5:1-16)

Posted by 행복한 말씀묵상팀 on

'재앙이 흙에서 어나는 법도 없고'라는 말은 어떤 뜻인가요?(6)

욥기의 구조와 내용을 반영하는 핵심 동사는 '부르짖다' '응답하다'입니다. 엘리바스는 욥이 아무리 부르짖는다고 해도 하나님 응답을 경험할 없을 것이라고 말합니다(1). 욥은 인간이기에 하나님 앞에 없고, 천상의 존재들조차 미련한 존재(4:17-18)이기에 누구도 욥을 대신해 하나님 앞에 없기 때문입니다. 엘리바스는 '어리석은 사람'(3) 삶을 예로 들며 재난과 고난은 그냥 오는 것이 아니라 뿌려진 씨앗의 결과라고 주장합니다. 그의 말에는 인간은 태어날 때부터 죄에 넘어지기 쉬운 연약한 존재라는 부정적 인식이 전제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부르짖는 자의 소리를 외면하지 않으시는 분입니다( 2:23; 86:5). 문제의 해결책은 하나님의 응답입니다. 

사람이 재난과 고난을 겪는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때때로 우리는 엄청난 재난에 압도당합니다. 거리에는 물이 차오르고, 비는 그칠 줄을 모릅니다. 발밑의 땅이 흔들리기도 하고, 살던 집의 지붕이 바람에 날아가기도 합니다. 불안과 공포, 고통과 손실을 초래하는 질병의 확산은 멈출 기미가 보이지 않습니다. 어려움은 감당할 수 없게 커지고, 재난의 크기는 우리의 상상을 초월합니다. 재난이 닥칠 때, 우리는 보통 왜 그런 일이 생길까 하는 의문을 품습니다. 믿음에 의지하여 답을 얻으려 하지만, 쉽게 답을 찾을 수 없습니다. 우리가 이유를 완전히 이해하지 못하더라도, 하나님이 고통받는 사람들과 함께하신다는 것을 우리 모두 알고 있습니다. 눈먼 사람으로 태어난 것이 누구의 때문이냐고 묻는 제자들에게 예수님은 " 사람이 죄를 지은 것도 아니요, 그의 부모가 죄를 지은 것도 아니다.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들을 그에게서 드러내시려는 것이다."( 9:3) 말씀하셨습니다. 재난과 고난이 우리에게는 고통스럽지만 우리가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보고 알고 경험할 있는 기회가 된다면 고난은 우리에게 오히려 선물이 되는 것입니다. 

엘리바스에 따르면, 하나님은 어떤 사람을 구원하시나요?

엘리바스의 논리대로라면 욥은 현재 악인의 운명을 맞고 있습니다. 그는 고난의 원인에 대한 해결책으로 '회개' 제시합니다. 만약 자신이 욥이라면, 하나님을 '찾겠다' 합니다(8). 이는 하나님께 돌아가 자신의 사정을 아뢰고 용서와 구원을 구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어서 엘리바스는 크고 놀라운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을 묘사합니다(9-16). 하나님은 강하고 교만한 자를 낮추시며 약하고 낮은 자를 높이심으로 그분의 권능과 공의를 나타내십니다. 엘리바스의 발언은 욥에게 이중적 의미가 있습니다. 욥이 하나님 심판을 경험하는 '강하고 교만한 ' 수도 있고, 높임과 구원을 경험할 '연약하고 가난한 ' 수도 있습니다. 

이해할 없는 일로 심한 고난을 당한 경우에 나는 하나님 앞에 어떤 태도를 취하나요?  

하나님이 나를 사랑하신다면서 고난을 허락하시는지 지금 당장 이해할 없을 때가 많습니다. 그러나 알지는 못하지만 하나님의 사랑과 지혜를 믿기에 이해가 돼도 현재 고난의 상황을 받아들입니다. 나를 위한 하나님의 계획은 선하시며 실수가 없으심을 믿고 감사하며 담대히 고난을 겪는 것입니다. 우리가 지금은 없는 가장 선하고 아름다운 하나님의 목적이 있음을 믿기 때문입니다. 십자가를 통한 인류 구원이 하나님의 선하시고 의로우심을 보여 주었듯이, 우리의 고난을 통해서만 이루실 있는 하나님의 어떤 선하신 뜻이 있음을 믿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숨겨진 뜻을 조금씩 조금씩 알아갈 있게 주는 것이 바로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우리는 욥기를 묵상하면서 고난에 대해서, 고난을 당한 경우에 나는 하나님 앞에 어떤 태도를 취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배우게 됩니다. 

오늘의 기도:

다른 사람의 고난을 죄의 결과라고 생각하며 마음속으로 은근히 정죄했던 우리의 악한 마음과 생각을 회개합니다. 고난의 시간 속에 담겨 있는 하나님의 선하신 계획과 뜻을 알기를 원합니다. 고난 중에 배운 인내와 위로로 고난 가운데 있는 이들을 위로하고 도우며 하나님의 일하심을 소망하게 하소서.

Comments

to leave comment

© 2021 행복한교회 DFW   |   7708 Maplewood Ave, North Richland Hills, TX US 761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