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ay

경건을 추구하며 자족하는 삶(빌 4:8-13)

Posted by 행복한 말씀묵상팀 on

성도가 추구할 삶의 태도( 4:8-9)  

8 마지막으로, 형제자매 여러분, 무엇이든지 참된 것과, 무엇이든지 경건한 것과, 무엇이든지 옳은 것과, 무엇이든 순결한 것과, 무엇이든 사랑스러운 것과, 무엇이든지 명예로운 것과, 또 덕이 되고 칭찬할 만한 것이면, 이 모든 것을 생각하십시오.

9 그리고 여러분은 나에게서 배운 것과 받은 것과 듣고 본 것들을 실천하십시오. 그리하면 평화의 하나님께서 여러분과 함께 하실 것입니다.

상반된 환경에 적응하는 비결( 4:10-13)

10 나를 생각하는 마음이 여러분에게 지금 다시 일어난 것을 보고, 나는 주님 안에서 크게 기뻐하였습니다. 사실, 여러분은 나를 항상 생각하고 있었지만, 그것을 나타낼 기회가 없었던 것입니다.

11 내가 궁핍해서 이렇게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나는 어떤 처지에서도 스스로 만족하는 법을 배웠습니다.

12 나는 비천하게 살 줄도 알고, 풍족하게 살 줄도 압니다. 배부르거나, 굶주리거나, 풍족하거나, 궁핍하거나, 그 어떤 경우에도 적응할 수 있는 비결을 배웠습니다.

13 나에게 능력을 주시는 분 안에서, 나는 모든 것을 할 수 있습니다. 

<말씀묵상>

바울이 "모든 것을 생각하십시오."라며 권면한 덕목은 무엇인가요?

성도의 경건은 교회 안에서만이 아니라 일상에서도 나타나야 합니다. 바울은 '하늘의 시민권' 가진 성도에게 요구되는 덕목을 가르칩니다. '참되며, 경건하며, 옳으며, 정결하며, 사랑받을만하며, 칭찬받을 만한 ' 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8). 여기서 주목할 점은 바울이 여섯가지 미덕 앞에 '무엇에든지'라는 말을 덧붙였다는 사실입니다. 이는 성도의 미덕이 특정한 일이나 장소에서만 드러나는 것이 아니라 삶의 모든 영역에서 '예외 없이' 드러나야 함을 강조한 것입니다. 이어서 바울은  "여러분은 나에게서 배운 것과 받은 것과 듣고 본것들을 실천하십시오."(9)라고 권면합니다. '배우는 '에서 '실천하는 '으로 나아가 신앙의 지평을 넓혀야 합니다. 세상 사람들은 성도의 ''보다 '행위' 주목합니다. 

생각이 좋지 않은 방향으로 흘러 , 이를 바로잡는 비결은 무엇일까요?

‘생각하는 것’은 인간이 다른 동물들과 구분되는 가장 특징입니다. 세상에 말하는 철학, 심리학, 과학은 성경에서 말하는 진리에서 멀어지게 합니다. 그들은 참된 , 옳은 것이 없다고 말합니다. 눈에 보이는 결과가 나와야 존경받을 만한 것이고 우리가 추구할 것이라고 말하고 눈에 보이는 해만 끼치지 않으면 좋다고 말합니다. 사람에게 인정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고 나를 높이는 , 그것을 추구하라고 말합니다. 이것이 세상입니다. 우리 그리스도인은 그런 생각에 동조해서는 됩니다. 성경에서 분명하게 말하고 있지 않는 것들을 판단하는 기준 역시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우리가 무엇이든 하나님의 말씀에 기초해 생각하고, 세상의 기준에 맞춰 생각하지 않기를 원합니다. 세상의 가치관 버리고 그러한 생각을 사로잡아 그리스도께 복종하기를 원합니다. 

바울이 풍부와 궁핍의 환경에 모두 대응할 있었던 비결은 무엇인가요?

복음 전도자는 성도들로부터 필요를 공급받습니다. 바울은 수감된 자신을 물질로 섬기려는 마음이 빌립보 성도들에게 다시 일어난 것을 크게 기뻐합니다(10절). 이는 그들의 섬김이 중단되었던 상황을 짐작하게 합니다. 그럼에도 바울은 서운함을 나타내기보다 바울 자신에 대한 그들의 사랑이 깊었음에도 표현할 기회가 없었다고 감싸 줍니다. 그리고 "나는 어떤 처지에서도 스스로 만족하는 법을 배웠습니다."(11절)라고 말합니다. 곧 성도들의 섬김이 끊긴 계기를 통해 하나님을 더욱 의지하게 되었고, 그 결과 풍부와 궁핍이라는 상반된 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일체의 비결을 배웠다는 것입니다(12절). 그것은 '내게 능력을 주시는 자' 곧 하나님으로 인해 가능합니다.    

나는 풍부할 때와 궁핍할 각각 어떤 태도를 취하나요?

통장에 잔고가 없고 냉장고에 음식이 없는데 어떻게 만족할 있을까요?신명기에서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광야에서 너희를 목마르고 굶주리게 하신 , 때론 만나를 주시는 등의 필요를 채우신 것이 무엇이었느냐고 말하면서, 사람이 떡으로만 사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입에서 나오는 말씀으로 산다는 것을 알려주기 위함이라고 하셨습니다. 모든 환경이 주어지지만 나의 만족은 하나님으로부터 온다는 것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우리가 풍부할 때와 궁핍할 자족할 있는 이유는 우리가 누구 안에 있는지 알기 때문입니다. 우리 하나님은 우리 안에서 선한 일을 시작하신 분입니다. 또한 우리에게 능력을 주셔서 그분의 선하신 뜻을 이루시는 분임을 알기에 우리는 어떤 상황에서든지 하나님을 신뢰하며 자족할 있는 것입니다. 

<오늘의 기도>

능력을 주시는 하나님! 풍족할 때도 부족할 때도 만족할 있는 비결을 배우게 하소서. 이미 많은 것을 받았으면서도 감사하지 못하고, 아직 갖지 못한 것에 주목하며 불평했던 입술을 용서하소서. 손에 잡히는 것이 없어도 하나님만으로 감사하는 성숙한 신앙을 갖게 하소서.

Comments

to leave comment

© 2023 행복한교회 DFW   |   5517 Denton Hwy, Haltom City, TX US 76148